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병준 "비굴할 정도로 김정은 답방에만 매달려...청와대는 여행기획사인가?"

기사승인 2018.12.06  10:07:20

공유
default_news_ad1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과 관련해 "본말전도는 안된다"며 청와대를 향해 북한 비핵화 진전 구상을 밝히라고 촉구했습니다.

김병준 위원장은 오늘 당 비대위 회의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답방은 우리 국민과 국제사회를 위해 '핵 포기'라는 공개적인 의지표명이 있을 때 의미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김 위원장은 "대통령과 청와대, 통일부 장관 등 어느 누구도 비굴할 정도의 간절한 희망만 이야기하지 비핵화 진전을 어떻게 이끌겠다는 구상이 없다"며 "청와대는 여행사도 이벤트회사도 아니다"라고 지적했습니다.

함께 자리한 김성태 원내대표는 '청와대 특감반 비위'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수석에게 특감반 개선방안 마련을 맡겼다"며 "조국 수석부터 조속히 책임을 먼저 물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서울시 산하의 서울디지털재단 이사장이 사옥 옥상에서 평일 대낮에 성과급 기념 파티를 벌였다는 직원 제보를 받았다"며 박원순 서울시장을 향해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았다"고 비판했습니다.

박준상 기자 tree@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