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중화 법타스님, ‘북한 불교 백서’ 출간...“30년 통일운동 집대성”

기사승인 2020.10.26  16:18:56

공유
default_news_ad1
중화 법타스님이 26일 서울 인사동 한 한정식집에서 '북한불교 백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인사말을 하고 있다.
중화 법타스님이 26일 서울 인사동 한 한정식집에서 '북한불교 백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인사말을 하고 있다.

불교계를 대표하는 대북 전문가 법타스님이 북한 불교와 조선 불교도연맹을 집중적으로 해부한 책 ‘북한불교 백서’를 펴냈습니다.

조계종 출판사에서 발간된 법타스님의 백서는 ‘조선불교도연맹을 해부하다’를 부제로, 스님이 지난 2000년 ‘북한불교연구’를 발간한 이후 20년 만에 나온 두 번째 책입니다.

이 백서는 해방 전후부터의 북한 종교 역사와 정책, 종교 단체의 현황을 짚어보고, 북한 인민들이 체감하는 종교 현실 등을 통해 사회주의 체제와 종교가 공존할 수 있음을 체계적으로 담았습니다.

법타스님은  오늘 기자들과 만나 “앞으로 통일을 전제로 했을 때 북한 불교와이 관계를 어떻게 할 것인가를 담았다”면서 “남북불교의 통합과 국민 통합의 필요성을 느끼며, 지난 30여 년 통일운동을 하면서 나의 유언이자 유서처럼 종합 정리했다”고 소회를 밝혔습니다.
 

 

권송희 기자 songhee.kwon@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