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열흘째 폭우로 이재민 7천명 육박...사망·실종 42명

기사승인 2020.08.10  09:43:13

공유
default_news_ad1

8월 들어 수도권·중부지방에 이어 남부지방에 '물폭탄'이 쏟아지면서 발생한 이재민이 7천명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망과 실종은 42명, 시설피해는 만4천91건으로 집계된 가운데, 피해가 계속 늘어나면서 응급복구율은 65% 수준에 머물렀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집계를 보면 오늘 오전 6시 기준, 지난 7일부터 광주·전남 지역을 중심으로 쏟아진 집중호우로 13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나흘간 이재민은 2천5백76세대 4천4백46명으로 집계됐고, 시설피해 또한 7천929건이 보고됐습니다.

주택 2천199동이 물에 잠기거나 토사에 매몰됐고 농경지 만6천9백52㏊가 침수 등 피해를 봤으며, 도로·교량 파손은 3천2백79건, 하천 피해 백79건, 산사태 2백3건 등이 발생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