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비구니회 복지정책위, 미래 복지 모델 모색

기사승인 2020.08.06  16:08:58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 불교의 한 축인 비구니 스님들의 미래 복지 활성화 모델을 마련하기 위한 움직임이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조계종 전국비구니회 복지정책위원회는 오늘 서울 강남구 비구니회관인 법룡사에서 위원장 정관스님 주재로 첫 회의를 가졌습니다.

[정관스님/조계종 전국비구니회 복지정책위원장: 우리가 비구니 스님들만의 복지를 한번 생각을 하고 그런 큰 틀에서 하나하나 가지를 쳐나가다 보면 무엇인가 좋은 아이디어가 나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비구니회 복지정책위원회는 또 코로나19 사태나 집중호우 피해 등 재난 발생 시 비구니회의 역할 등에 대해 열띤 논의를 펼쳤습니다.

이와 함께 65세 이상의 비구니 스님들이 실질적인 복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비구니회 19개 지회 또는 지역 사암연합회 등을 통해 전수조사를 실시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복지정책위원회 회의에 특별 참석한 회장 본각 스님은 인사말에서 비구니 스님들을 위한 복지 매뉴얼 개발이 시급하다고 말했습니다.

[본각스님/조계종 전국비구니회장: 우리가 삶을 이끌어 나가기 위한 기본 규칙부터 비구니 전체가 함께 움직일 수 있는 복지 매뉴얼을 (만들어야 합니다.)]

위원회는 앞으로 비구니 스님들의 연령에 맞는 다양한 복지 정책을 모색하기로 하고 첫 회의를 마무리했습니다.

정영석 기자 youa14@naver.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