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모두 안녕" 故 박원순 시장 장례 절차 마무리...고향 창녕으로

기사승인 2020.07.13  08:33:09

공유
default_news_ad1

지난 9일부터 닷새간 치러진 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서울특별시장 장례 절차가 오늘 발인과 영결식, 화장을 거쳐 마무리됩니다.

발인을 마친 박원순 전 시장의 유해는 고인이 9년간 몸 담았던 서울시청으로 옮겨졌고, '노제' 등 별도 행사 없이 '온라인 영결식'으로 진행됐습니다.

영결식 이후에는 서초구 서울추모공원으로 이동해 화장이 진행되고, 고인의 유해는 서울이 아닌 선영이 있는 경남 창녕으로 옮겨질 예정입니다.

박 전 시장은 유서를 통해 주변 지인들과 가족에 대한 미안함을 밝히면서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며 "모두 안녕"이라고 밝혔습니다.

서울대병원 빈소에는 각계 인사의 발길이 이어졌고, 시청 앞 광장에 마련된 시민분향소에는 2만여 명이 넘는 시민들이 찾아와 애도의 뜻을 전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1 2
item41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