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코로나19] 광주·대전 새 집단감염 발생…일곡중앙교회 6명

기사승인 2020.07.04  15:03:05

공유
default_news_ad1
   

코로나19가 수도권과 광주 등 곳곳에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광주에서는 대형 교회에서 새로운 집단감염이 발생했고 대전에서는 한 의원 확진자가 잇따라 나와 비상이 걸렸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 낮 12시 기준으로 광주 사찰 광륵사 관련 확진자가 4명이 늘어 누적 61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방대본은 현재 광륵사 방문자가 금양빌딩을 방문한 뒤 집단감염이 발생했고, 금양빌딩 방문자들을 통해 각종 모임과 시설 등에서 또 다른 집단감염이 나타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광륵사 확진자 61명 가운데 CCC아가페실버센터 관련 환자는 4명이 늘어 총 7명이 됐으며, 나머지 환자를 시설별로 보면 광륵사 12명, 금양빌딩 17명, 제주 여행자 모임 5명, 광주사랑교회 15명, 한울요양원 입소자·요양보호사 5명 등입니다.

이와 별개로 신도 수가 천500여명에 달하는 광주 일곡중앙교회 관련해서도 6명이 새로 확진됐습니다.

방역당국은 광륵사 등 기존 집단감염 사례와의 연관성에 대해 조사하고 있으며, 지난달 28일 예배에 참석한 교인들을 대상으로 전수 검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대전에서는 서구 더조은의원에서 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방역당국이 감염경로와 접촉자에 대해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도권에서는 경기 의정부시 장암주공7단지 관련 확진자가 4명 늘어 지금까지 총 25명의 환자가 발생했습니다.

경기 안양시 만안구 주영광교회와 관련해서는 확진자의 직장 동료인 양지 SLC물류센터 직원 1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는 24명으로 늘었습니다.

해외유입도 증가세를 보여, 지난달 20일부터 오늘까지 2주간 신규 확진자 657명 가운데 해외유입 사례는 총 220명으로, 전체의 33.5%에 달합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1 2
item41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