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울원전 2호기 터빈 수동정지…방사선 외부 유출 없어

기사승인 2020.07.04  13:15:02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가 오늘 오전 5시 44분쯤 한울원전 2호기 터빈을 수동 정지했습니다.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오늘 오전 4시 36분쯤 한수원으로부터 한울 2호기의 출력이 감발됐다는 보고를 받고, 현재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한울본부측은 2차측 급수계통 수질이 저하돼 터빈을 정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원자로 출력은 약 1%까지 떨어졌으며, 터빈 정지에 따른 외부 방사선 누출은 발생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터빈이 연결된 터빈발전기는 증기발생기에서 만든 증기를 받아 전기를 생산하는 장치로, 이곳에서 사용된 증기는 복수기를 거쳐 냉각돼 다시 사용되기 때문에 외부로 나오지 않는다는 것이 한울본부측의 설명입니다.

이와 관련해 원안위는 "현장 지역사무소에서 초기상황을 파악 중이며,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전문가로 구성된 사건조사단을 파견해 상세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현재 발전소는 원자로 출력 1.2%로 안전 상태를 유지하고 있고 소내 방사선 준위도 평상시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며 "사건 원인을 철저히 조사하고 한수원의 조치사항과 운전현황도 지속해서 점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1 2
item41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