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기획보도] BBS 방송포교 30년 홍천 광운사 주지 청운스님

기사승인 2020.05.26  20:04:58

공유
default_news_ad1

 

BBS 불교방송이 개국 30주년을 맞기까지 방송을 통해 BBS의 발전에 큰 도움을 주고 여러 프로그램을 진행해 온 스님들이 적지 않은데요.

BBS 방송 포교에 앞장서 온 스님들을 조명하는 기획보도, 오늘은 그 첫 순서로 춘천불교방송에서 생활법문을 수년째 진행하며, BBS-TV ‘청운스님의 천수천안’을 통해 불자님들을 만나고 있는 홍천 광운사 주지 청운스님 편을 보내드립니다.

춘천 BBS 김충현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강원도 홍천군 화촌면 운봉산 광운사 주지 청운스님은 BBS 불교방송 '마음의 향기', '생활법문', '수요법회' 'BBS TV 천수천안' 등을 통해 부처님 가르침을 전하며 방송 포교에 주력해 왔다.

강원도 홍천군 화촌면 운봉산 광운사 주지 청운스님! 30년 넘게 불교대학 강의와 불교방송 마음의 향기, 생활법문, 수요법회 등을 통해 전국 불자들께 법음을 전해 왔습니다.

스님은 또 만공회 모연방송에서도 진행을 맡아 전국 불자들에게 불교방송의 존재 이유와 불자로서 만공회에 동참해야 하는 상황을 전해 많은 불자들의 만공회 동참을 이끌어 내기도 했습니다.

청운스님이 이처럼 불교방송과 함께 호흡하고 성원하는 이유는 불교방송이 불교계 유일의 공익방송으로서 부처님 가르침을 전하는 데 가장 좋은 방편이기 때문입니다.

청운스님(광운사 주지, BBS-TV 천수천안 진행) - “제일 좋은 포교의 방법은 불교방송이고, 우리 모두 마음속에 갖고 있는 법당이 방송국이 아닌가 그런 생각을 합니다. 또 공익을 추구하는 공익방송이 BBS 불교방송이니까 자연히 앉은 자리에서 누구나 부처님 가르침을 접할 수 있는 그런 시대를 열어가는 것이 BBS불교방송의 중요한 역할이 아닌가 합니다. 그러니까 불교방송이 없었으면 하고 가끔가다 생각하면 끔찍해요.”

BBS-TV를 통해 방송되고 있는 '청운스님의 천수천안'은 천수경을 주제로 부처님 지혜와 행복을 찾는 생활법문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BBS-TV를 통해 방송되고 있는 '청운스님의 천수천안'은 천수경을 주제로 부처님 지혜와 행복을 찾는 생활법문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BBS TV ‘청운스님의 천수천안’은 천수경을 주제로 생활 속에서 찾는 부처님 지혜와 가르침을 전하고 있어 방송 뿐 아니라 유튜브 등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스님은 또 지난 2009년부터 3년 동안 불교방송 라디오 ‘마음의 향기’에서도 행복을 일구는 생활의 지혜를 전했으며, 방송 내용을 묶은 법어집 마음의 향기를 출간했습니다.

‘마음의 향기’는 경전의 가르침과 선지식들의 수행과 정진, 시대와 종교를 뛰어넘는 동서양의 삶의 지혜 등 100여 편의 법문을 담고 있습니다.

스님은 탈종교화 시대 부처님 가르침을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방식으로 전하고자 하는 마음에서 마음의 향기를 펴내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청운스님(광운사 주지, BBS-TV 천수천안 진행) - “책을 보는 사람들도 있으니까 문자포교도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가만히 생각해보니 2009년부터 3년 동안 방송했던 마음의 향기가 있더라고요. 마음의 향기는 부처님 가르침을 생활불교 쪽에서 조명하고 자연스럽게 포교하는 방송이었으니까 그런 얘기가 일반인들한테 읽히지 않을까 해서 이번에 새로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해서 책을 출간하게 됐습니다.”

청운스님은 BBS 불교방송을 통해 3년 동안 방송한 '마음의 향기' 100여 편을 모아 '청운스님 법어집 마음의 향기'를 출간했다.

BBS 불교방송을 통해 부처님 가르침을 전하고 있는 청운 스님은 새롭고 다채로운 신행 프로그램으로 포교에 전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또 광운사가 자리한 홍천에서 릴레이 기부를 처음 시작해 지역 사회 어려운 이웃을 돕고 있으며, 홍천 사암연합회장으로 지역 불교 발전에도 앞장서고 있습니다.

BBS 뉴스 김충현입니다.

김충현 기자 kangur@naver.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