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주청교련, 제주불자들의 후손들이 이끈다

기사승인 2020.02.19  19:40:31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지역 청소년들에게 부처님의 혜안을 안겨주고 있는 제주도청소년교화연합회가 올해 사업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제주청교련은 오늘(19일) 정기총회와 사업실적 보고회를 제주 제민신협 3층 회의실에서 갖고 올해 사업계획 등을 이사들과 논의했습니다.

제주청교련 강덕부 회장은 “제주청교련에서 개최한 템플스테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제주불자들의 자녀들이 많이 참여해 성황을 이뤘다”면서 “불심이 후손들에게 이어졌던 한해가 됐다”면서 뜻 깊은 한해라고 평가했습니다.

제주청교련은 유해환경 스스로 청년 지킴이의 YP활동을 비롯해 청소년유해환경 감시단, 학교 폭력예방 실시 캠페인 등을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주요 사업으로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1996년 창립된 제주청교련은 청소년들에게 애정을 갖고 아이들에게 올바른 미래의 비전을 제시해주고 있습니다.

또한 자식들의 진로 방향에 고민하는 학부모들에게도 불교적 혜안을 갖고 올바른 길을 나아갈 수 있도록 안내자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이병철 기자 taiwan0812@hanmail.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뉴스파노라마 인터뷰

1 2
item57

BBS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