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지적발달장애인이 급여 모아 이웃돕기 성금 기탁

기사승인 2020.01.15  17:37:05

공유
default_news_ad1

- 양구군 양구읍 22살 김혜인 씨, 지난해 1년간 급여 모아 500만 원 기탁

지적발달장애인이 자신의 급여를 모아 이웃돕기 성금으로 기탁해 사람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하고 있습니다.

주인공은 강원 양구군 양구읍에 사는 22살 김혜인 씨로 지적발달장애인입니다.

김 씨는, 지난해 양구군이 실시한 장애인 일자리 사업을 통해 1월부터 12월까지 1년 동안 양구군 지적발달장애인 자립지원센터에서 전일제 근무자로 일을 하면서, 월 170만 원가량 급여를 받아 매월 돈을 모아 목돈 1천만 원을 마련했습니다.

김 씨는, 15일 오전 양구군청을 방문해 조인묵 군수에게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그동안 저축한 1천만 원의 절반인 5백만 원을 기탁했습니다.

특히 김 씨는 이 1천만원 가운데 나머지 5백만원도 본인이 다니던 병원에 기탁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석종 기자 chbbs1001@daum.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