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당 “예산 합의해야 필리버스터 철회”

기사승인 2019.12.09  20:00:46

공유
default_news_ad1

자유한국당이 여야 3당 교섭단체가 내년도 예산안을 합의하면 무제한 토론인 '필리버스터'를 철회하겠다는 방침을 세웠습니다.

한국당은 오늘 오후 심재철 신임 원내대표 주재로 첫 의원총회를 열어 이같이 의견을 모았습니다.

심 원내대표는 총회직후 "예산안이 합의 처리될 거라는 기대를 갖고, 그런 희망 속에 교섭단체가 합의를 했었다"며 "예산안이 합의되면 다른 모든 것이 풀려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다만 "예산안 합의가 제대로 될지, 안 될지는 협의하고 있는 예결특위 간사들에게 얘기를 더 들어보도록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이 군소 정당들과 논의해 온 '4+1 체제'의 예산안 수정안은 법적 근거가 없는 만큼 인정할 수 없고, 민주당·한국당·바른미래당 등 여야 교섭단체 협상에서 예산안 수정안이 합의돼야 필리버스터 철회 등 다른 합의 사항들도 이행된다는 게 한국당의 방침입니다

국회 예결위원장이기도 한 김 정책위의장은 "합의문 내용 전체가 민주당과 우리 당이 예산안을 합의 처리한다는 전제에 있는 것"이라며 "3당 간사가 4+1에서 어떻게 진행됐는지 확인을 하고, 예산안 수정안을 어떻게 만들지 논의한 결과를 봐야 그다음 단계에 대해 말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여야 3당 원내대표는 오늘 문희상 국회의장과 회동을 갖고 내일 본회의에서 예산안과 비쟁점 민생법안을 처리하기로 했습니다. 

또 패스트트랙 지정 개혁 법안은 이번 정기국회에서 상정하지 않는 대신 한국당은 필리버스터를 철회하기로 했습니다.

최선호 기자 shchoi2693@gmail.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뉴스파노라마 인터뷰

1 2
item57

BBS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