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트럼프 "北에 무력 쓸 수도...김정은, 비핵화 합의 지켜야"

기사승인 2019.12.03  19:58:05

공유
default_news_ad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 합의에 부응해야 한다면서 필요하다면 무력을 사용할 수도 있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영국 로이터 통신은 런던에서 열린 북대서양조약기구,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 중인 트럼프 대통령이 현지시간으로 오늘, 런던 주재 미국대사 관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같은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자신이 김정은 위원장과 좋은 관계를 가지고 있다고 강조하면서, 만약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여전히 백악관에 있었다면 전쟁을 벌였을 수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자신 역시도 만약에 무력을 사용해야 한다면 사용할 수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김 위원장이 계속해서 로켓을 쏘기 때문에 '로켓맨'이라고 부른다면서 "김 위원장은 비핵화 합의에 부응해야 하고, 이를 지켜볼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한미 방위비 분담과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이 방위비를 더 내야 공정하다고 생각한다"면서 "현재 한국과 협상 중인데, 좀 더 공정하게 부담해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1 2
item41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