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문] 12대 전국비구니회장 후보 본각 스님 입장문

기사승인 2019.09.10  19:56:05

공유
default_news_ad1

제 12대 전국비구니회장 후보 육문스님의 기자회견에 대한 입장문

반목과 갈등이 아닌 ‘소통과 화합’의 가치를 생각하는 전국비구니회 회장 후보가 되겠습니다

먼저, 오늘도 한국불교의 중흥과 불법홍포를 위해 제방에서 수행하고 계신 비구니스님들께 머리 숙여 존경의 예를 올립니다.

제12대 전국비구니회 회장 선거와 관련하여 육문스님을 지지하시는 스님들의 기자회견문을 접하며 저의 부덕으로 인해 스님들께서 그런 자리를 마련하신 것 같아 마음이 무겁습니다. 우선, 스님들의 소중한 말씀을 겸손한 자세로 경청하겠습니다. 또한 이런 모습들이 제12대 전국비구니회 회장 선거를 혼탁하게 하려는 의도가 아닌 1,700년 역사의 한국불교는 물론 청정수행 가풍과 유구한 법맥을 이어온 비구니승가의 발전을 위한 것임을 저의 역시 마음 깊이 새기겠습니다.

전국비구니회 회장은 그 막중한 역할과 책임으로 인해 대중들로부터 신뢰받는 인물이 소임을 맡아야 합니다. 6,000여 비구니스님의 수행환경조성, 인재양성, 사회적 역할 강화 등 비구니승가의 변화와 한 단계 도약을 이끌어가기 위해서는 비구니스님들의 지지와 격려가 바탕이 되어야 합니다. 그 근간이 바로 비구니스님들의 신뢰입니다. 따라서 저는 육문스님을 지지하시는 스님들께서 우려하는 부분에 대해 한 점의 의혹도 없이 대중들에게 설명하고 설득해나갈 것입니다.

이를 위해 먼저 저의 학력 의혹에 대한 소명을 드리고자 합니다. 저는 3살이라는 나이에 출가하여 강원에서 수학하며 비로소 고등학교가 있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후 17살에 은사스님의 도움으로 당시 인천에 있는 인화여고에 입학하게 되었습니다. 한국전쟁 이후인 당시엔 국내 교육체계가 아직 명확히 정립되지 않은 시기였습니다. 인화여고 역시 고등학교 과정에서 수학할 수 있는 학업능력이 입증된다면 입학이 가능하였고 저는 고등학교에 진학해 학업에 매진하였습니다.

일각에서 주장하는 고등학교 입학을 위한 사문서위조 같은 일은 결코 없었으며 전 지금도 그 입학과정에 대해 전혀 부끄럽지 않습니다. 지난 2016년 법보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이 부분을 떳떳하게 밝힌 것도 바로 이런 이유에서였습니다. 저는 인화여고 졸업 후 예비고사에 합격해 대학에 입학하였으며 어려운 환경에서도 해외 유학을 통해 박사학위를 취득한 뒤 지난 26년간 교육자로서 살았습니다. 아직도 저는 미래를 향해 하루하루 노력하며 지내온 지난 세월을 스스로 자랑스러워하고 있습니다.

나아가 세간의 학력보다도 수행자로서 살아온 자취를 존중하는 풍토가 아직 우리 종단에는 살아 있다고 생각하며, 원적에 드신 큰스님을 거론하는 것은 죄송하지만 대중들로부터 큰 존경을 받았던 전 총무원장 지관스님의 수행이력이 바로 이를 증명 한다고 생각합니다.

더불어 종단을 부정하는 연명에 서명함으로써 해종 행위를 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사실이 아님을 밝혀드립니다. 평소 저는 전국비구니회가 사회문제나 종단문제에 대해 늘 소극적으로 또는 무관심으로 일관하는 것에 대해 안타까워했습니다. 마침 설조스님이 단식으로 생명이 위태하다는 보도를 접하였고, 또 젊은 비구니스님들이 찾아와 종단의 앞날을 걱정하며 서명을 요청해 선뜻 허락해준 것입니다.

이미 종단에서도 당시 전국비구니회 부회장인 저의 서명에 대해 해종 행위가 아니라는 판단을 내린 바 있습니다. 또한 당시 일에 대해 저는 며칠전 전 총무원장이신 설정스님을 찾아뵙고 그 과정을 소상히 말씀드렸으며 스님께서도 당시의 일을 너그러이 이해하셨습니다. 3살이라는 나이에 출가사문의 길을 택한 저를 품어준 종단에 대해 이른바 해종 행위를 했다는 의혹은 저에게는 당치 않습니다. 부처님의 가르침을 배우기 위해 출가하여 지낸 지난 60여년의 세월동안 소납은 종단의 위의를 그 무엇보다 소중히 여기며 살아왔습니다.

비구니승가는 더 이상 반목과 갈등에 사로잡혀 있어서는 안 됩니다. 보다 나은 미래를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는 이들과 머리를 맞대고 협력해 나가야 합니다. 이것이 비구니승가의 변화와 도약을 염원하는 6,000여 비구니스님들의 열망에 보답하는 길이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전국비구니회 회장의 소임을 맡게 된다면 선거 과정에서의 발생한 이런 모든 일들을 모두 비구니승가가 도약하기 위한 과정으로 여기며 갈등과 반목이 아닌 오로지 ‘소통과 화합’의 가치만을 생각하며 전국비구니회장직을 수행해 나갈 것입니다. 육문스님을 지지하셨던 스님들 모두 우리 비구니승가의 소중한 일원이라는 생각으로 함께 할 것입니다. 또한 저의 부족한 면을 끊임없이 성찰하고 주변을 살피는 일에도 결코 게을리 하지 않을 것입니다. 나아가 현 회장 육문스님이 전국비구니회를 위해 진력하셨던 지난 4년의 성과를 소중히 이어받아 비구니승가의 새로운 중흥을 이끌어 나갈 것임을 6,000 비구니스님들께 엄중히 약속드립니다.

제12대 전국비구니회 회장 입후보자 본각 합장

정영석 기자 youa14@naver.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48
전체보기
  • 바라밀다 2019-09-12 05:53:11

    옴 본각스님!!!
    세상에서 가장 존경하는스님.
    모범을 넘어 거룩하신스님.
    인도의 간디 같으신 본각 우리스님...
    당선되시어 비니의 위상을 한층 업그레이드 해 주십시요. 기필코 승리하시어....
    한표 꼭 행사 하겠습니다.신고 | 삭제

    • 화엄제자 2019-09-11 20:24:50

      본각스님께 화엄경을 배웠습니다. 스님께 경을 배우는 시간은 저희들의 불심(佛心)을 다시 한 번 크게 일으켜주는 매우 소중한 시간들이었습니다. 스님의 올곧은 수행과 끊임없는 성찰이 있으셨기에 스님의 말씀 한 마디 표정 하나에서도 부처님 법을 느끼고 깨우칠 수 있었다 생각합니다. 항상 대중을 먼저 생각하시기에, 오히려 스님의 건강과 안위에 소홀하지 않으실까 걱정도 됩니다. 늘 당당한 출가수행자의 표본으로, 나아가 비구니승가를 위해 큰 마음 내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멀리서나마 지지의 박수를 보냅니다.()신고 | 삭제

      • 홍련화 2019-09-11 20:05:07

        본각 스님께서는.
        이시대에 꼭 필요하신 비구니스님들의 롤 모델이신 훌륭하신 수행자이십니다.
        본각스님 존경합니다^^.
        12대 전국비구니회장님으로 꼭 당선되시길 간절히 기도드리며 응원합니다.신고 | 삭제

        • 오호라 2019-09-11 16:50:07

          기자회견 기획한 육문스님측 참모는 고도의 본각스님 지지자가 아닐까.
          육문스님께서는 잘 살피셔야할듯~
          본각스님! 구구절절 다 옳고 아름다운 말씀입니다
          스님이 계셔서 아직까지 한국불교에 희망을 걸어봅니다
          _()_신고 | 삭제

          • 가야산 2019-09-11 15:43:11

            본각스님~
            스님의 제자라는 사실이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꼭 비구니회장스님 되세요.신고 | 삭제

            4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1 2
            item41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