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정용 감독 모교 경일대, U-20월드컵 결승 진출 기념 '무료 점심' 제공

기사승인 2019.06.12  13:57:16

공유
default_news_ad1
   
▲ 정정용 U-20 국가대표팀 감독의 모교인 경일대가 12일 U-20 월드컵 결승 진출을 기념하기 위해 재학생에게 무료로 점심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가졌다. 경일대 제공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4강전에서 한국이 에콰도르를 1대 0으로 격파하며 결승전에 진출하자 U-20 국가대표팀 정정용 감독의 모교인 경일대학교가 재학생들에게 점심시간 학식을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열었습니다.

경일대는 오늘(12일) 동문인 정 감독이 지휘하고 있는 U-20 국가대표팀이 월드컵 결승에 진출한 것으로 기념하기 위해 점심을 무료로 쏜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학생회관 내 식당에서 무료로 점심을 제공받은 학생은 천여명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경일대 사진영상학과 3학년 홍지온씨는 “정정용 선배님이 이끄는 태극전사들이 결승진출을 확정지은 후 먹는 무료 점심이라 꿀맛”이라며 “남은 기간 동안 선수들이 체력을 잘 추슬러 우승컵까지 들어올리기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정현태 경일대 총장은 “선수들의 기량을 극대화시키고 뛰어난 조직력으로 연일 승전보를 알려오는 정정용 감독의 지략과 전술에 경일가족 모두가 큰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대구 출생인 정정용(50) 감독은 신암초-청구중·고를 거쳐 1988년 입학해 1993년 졸업 때까지 경일대에서 선수생활을 했으며, 졸업 후 실업팀인 할렐루야와 이랜드 푸마팀에서 선수생활을 한 뒤 대구FC 수석코치와 현풍고등학교 감독을 거쳐 대한축구협회 전임지도자로서 U-20 국가대표 팀 감독을 맡고 있습니다.

김종렬 기자 kjr21c@naver.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1 2
item41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