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북미 "대화재개 신경전"...북한 조건부 대화 반복

기사승인 2019.05.25  15:15:16

공유
default_news_ad1

미국과 북한이 대화재개를 둘러싼 신경전을 계속 벌이고 있습니다.

북한은 어제(24일) "미국이 새로운 계산법을 가지고 나오지 않는 이상 북미대화는 언제 가도 재개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외무성 대변인은 조선중앙통신 기자와 문답에서 "하노이 북미수뇌회담이 꼬인 근본 원인은 미국이 전혀 실현 불가능한 방법을 고집하면서 일방적이고 비선의적인 태도를 취한 데 있다"며 기존 입장을 반복했습니다.

이에 대해 미국 국무부는 현지시간으로 24일 북한의 조건부 대화 입장에 대해 협상은 여전히 열려있다며 대화 기조를 재확인했습니다.

미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서면 답변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가 협상에 여전히 열려있다는 것을 매우 분명히 해왔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 두 정상이 싱가포르 정상회담에서 합의한 북미 관계 전환과 항구적 평화 구축, 완전한 비핵화라는 목표에 여전히 전념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말해온 대로 그는 김 위원장이 비핵화 약속을 실행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미국은 이와 같은 목표들을 향해 '동시적이고 병행적으로'(simultaneously and in parallel) 진전을 이루기 위해 북한과 건설적인 논의에 관여할 준비가 여전히 돼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BBS 보도국 bbsnewscokr@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1 2
item41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