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文 대통령, 불교 3대 성지 '앙코르와트' 방문...아세안 순방 마무리

기사승인 2019.03.16  15:41:04

공유
default_news_ad1

아세안 3개국 순방에 나선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세계 3대 불교 성지 중 한 곳인 캄보디아 '앙코르와트'를 방문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번 순방 마지막 날인 오늘 캄보디아 정부의 요청으로 '앙코르와트'를 방문해 우리나라 복원기술 등이 사용된 사원 등을 살펴봤습니다.

문 대통령의 앙코르와트 방문 일정에는 우리나라 공식 수행원과 캄보디아 부총리, 관광장관 등이 동행했고, 문 대통령은 공군 2호기와 캄보디아가 제공한 전세기를 이용했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앙코르와트가 캄보디아인의 자존심이고 캄보디아의 찬란한 고대문화를 표시하는 상징이므로, 이에 대한 존중과 존경의 마음을 담아서 방문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평소 역사에 관심이 많은 만큼, 캄보디아 국빈 방문길에 앙코르와트를 방문하는 방안을 긍정적으로 검토해보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리나라 정부는 90년대부터 앙코르와트 '프레야피투 사원군 복원' 등 문화유적 복원 기술을 지원하는 등 그 동안 재정적으로 천100만 달러 정도를 지원했습니다.

브루나이와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등 아세안 3개국 순방을 마무리한 문 대통령은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을 출발해 오늘 밤 서울 공항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박준상 기자 tree@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1 2
item41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