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폼페이오, 북한과 협상 지속 기대..."김정은 약속 지킬 것"

기사승인 2019.03.16  07:45:25

공유
default_news_ad1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미국과의 비핵화 대화 중단 가능성까지 언급한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의 기자회견과 관련해 "북한과 협상을 지속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최 부상의 주장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대해 지난밤 최 부상의 발언을 봤고 최 부상이 협상을 열어뒀다면서 이에 대한 대화를 계속하는 것은 트럼프 행정부의 바람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최 부상이 북한의 핵·미사일 시험 재개 가능성을 시사한 데 대해서는 "하노이에서 여러 차례에 걸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직접 핵실험과 미사일 시험발사를 재개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면서 이 약속을 지킬 것이라는 충분한 기대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의 이같은 발언은 북한이 최 부상의 회견으로 대미 압박 수위를 한껏 끌어올린 데 대해 북미 고위급회담 등 협상의 문을 열어둠으로써 긴장 악화를 피하려는 의도로 풀이됩니다.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도 자신과 폼페이오 장관의 비타협적 태도가 결렬의 원인이었다는 북한의 주장에 부정확하다고 반박했습니다.
 

전경윤 기자 kychon@chol.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