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포토뉴스] 황교안 대표, 조계사 대웅전 참배...서서 3번 반배(半拜)

기사승인 2019.03.14  14:22:23

공유
default_news_ad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계종 총무원이 위치한 한국불교역사기념관을 찾아 총무원장 원행스님을 예방하기 앞서 조계사 대웅전을 참배했다.

황 대표는 주호영 국회 정각회 명예회장을 비롯한 자유한국당내 불자 의원들과 함께 조계사 대웅전에 들러 참배했지만 부처님 전에 엎드려 절을 하지는 않고 합장한채로 서서 3번 반배를 올렸다.

독실한 개신교 신자로 알려진 황 대표는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 도착해 4층 총무원장 접견실로 향하다가 황 대표를 기다리던 종단 스님들의 법당 참배 요청을 받아들여 조계사 대웅전 쪽으로 발길을 돌렸다.  

 

이현구 기자 awakefish9@gmail.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6
전체보기
  • 광야 2019-03-23 19:55:04

    이래서 정치인들의 신앙은 믿을게 못됨,
    황교안,하나님 보다 역시 대권욕에 방점을 찍네.
    저들의 입에서 나오는 믿음의 이야기에 속지말자.신고 | 삭제

    • 주님 곧 오신다 2019-03-22 08:18:11

      우리는 치열한 전쟁터에서 전쟁을 치르며 살아가고 있음을 절대 잊어서는 안된다. 방심하는 순간 마귀는 바로 우리를 죄로 옭아맨다. 아아... 어쩌자고 냄새도 못맡고 보지도 말하지도 못하는 불상에 절을 하였는가?????? 하나님을 두려워하고 경외하라. 이것을 보는 불자들은 1987년 석탄일을 맞이하여 성철스님이 부처에 대하여 뭐라고 했는지 찾아보라. 그리고 정신차리고 하나님의 진리의 사랑을 받아들이시라.신고 | 삭제

      • 독실함 2019-03-21 09:52:03

        독실하다는게 뭔지도 모르고 하는 표현. 자신이 독실하다고 말하면 독실한게 아니라고 겉만 기독교라고 믿는척하는게 이런걸로 나타나. 기준도 없고 신념도 없이 늘 애매하게 포장하며 말하지. 독실하고 목사고 전도사고 너무 쉽게 만들어지고 불러주니 기독교가 타락한거야. 이봐 그냥 종교세력에 힘얻고 싶은 정치인 개인일뿐 독실함이란 표현을 조롱하지말라고.신고 | 삭제

        • 파출소 2019-03-21 02:00:25

          스님들 신도님들 보고 깍듯이 인사하면되지
          전도사씩이나 되가지고 뭔 우상앞에
          합장하는거니? 하나님께서 당신을 통해
          나라는 살리고, 명박님처럼 개인 당신은
          버릴가능성이 높구만신고 | 삭제

          • 쑥향 2019-03-21 01:52:49

            이명박대통령이 후보때 여기가서
            부인과함께 우상앞에 절을해서 하나님의 노여움
            샀는지 결과가 좋지 않은거 잊었는가??
            명박님이 예의차리다 하나님에게 버림받은거
            명심해야 할것이다
            황교안님 인간적 예의차리다 나라도 못건지고
            날라가는수가있다
            모든종교를 아우른 영삼님 명박님은 오물통에 빠지고 오직믿음만을 주장했던
            이승만대통령은 자유시장경제의 나라의기초를 굳건히 세웠다신고 | 삭제

            16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