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추미애, 故노무현 영전서 "'검찰개혁' 행보 계속" 다짐

기사승인 2020.12.03  08:59:37

공유
default_news_ad1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검찰개혁' 행보를 "백척간두에서 살떨리는 무서움과 공포"에 비유하며 흔들림없이 계속 이어나가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습니다.

추 장관은 오늘 오전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검찰이 검찰권 독립과 검찰권 남용을 구분하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추 장관은 또 "검찰이 수사와 기소의 잣대를 임의적, 자의적으로 쓰면서 모든 민주적 통제를 거부하고 있다"며 "'검찰당'이라 불릴 만큼 이미 정치세력화 됐다"고도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 검찰을 인권을 수호하는 검찰로 돌려놓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추 장관은 특히 "이 같은 내용을 강원도 양양 낙산사 고 노무현 대통령 영전에 기도하며 다짐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습니다.

앞서 추 장관은 지난달 27일 강원도 속초시에 위치한 강원북부 교도소 개청식에 참석한 뒤 잠시 낙산사에 들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