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선미 장관, ‘싱글대디’ 어려움 귀 기울인다

기사승인 2018.11.09  09:59:00

공유
default_news_ad1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이 홀로 자녀를 키우는 한부모 가족 아빠들의 어려움을 듣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여성가족부는 진 장관이 내일 오전 11시, 서울 강동구 암사동 카페베네 키즈카페 지하1층에서 배우 김승현 씨를 비롯한 싱글대디와 자녀 등 11명과 함께 ‘간담회’를 연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간담회는 싱글대디와 자녀들이 정부 정책의 울타리 내에서 양육되고, 차별 없이 존중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가족 차별개선 방안을 마련하려는 의지가 담겼습니다.

여가부는 간담회에서 나온 생생한 의견과 올해 실시할 ‘2018 한부모가족실태조사’결과를 토대로 관련 제도와 인식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간다는 계획입니다.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간담회와 관련해 “미혼부 등 부자가족이 성역할 고정관념과 사회편견 등으로 인해 자녀양육의 어려움이 오히려 더 클 수 있다”며 “싱글대디와 자녀들이 함께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든든한 후원자가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배재수 기자 dongin21@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1 2
item41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