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울산 오봉사, '착한 사찰’ 지정...나눔문화 동참

기사승인 2018.05.17  17:14:55

공유
default_news_ad1
   
▲ 울산 울주군 오봉사가 나눔문화 동참을 위해 '착한 사찰'로 지정됐다. 울주군 제공=BBS불교방송

울산 울주군 오봉사가 '착한 사찰'로 지정됐습니다.

울주군 웅촌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오늘(17일) 오봉사(주지 혜원스님)에서 '착한 사찰' 현판식을 가졌습니다.

착한 사찰은 울산 사랑의 열매에서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일정금액 이상을 기부하면 인증해주는 것으로, 기부된 금액은 지역 복지기금으로 활용됩니다.

오봉사 주지 혜원스님은 “평소 여러 장학사업과 기부 등을 실천하고 있지만 '착한가게, 천사계좌'를 통해 지역사회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기 위해 동참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김형열 기자 hurasi@naver.com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