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4월 17일(화) 양창욱의 클로징] 별이 된 그녀, 최은희

기사승인 2018.04.17  19:19:25

공유
default_news_ad1

정말 영화처럼 살다간 여배우였습니다.

제가 어렸을 때 봤던 흑백 한국영화 10편 가운데 5편은 이 분이 나왔습니다.

영화배우 최은희 씨가 향년 92세로 타계했습니다.

1926년에 태어나 우리 현대사의 굴곡을 온 몸으로 겪었고요,

김지미, 엄앵란 씨와 함께 원조 트로이카로 불리며 5, 60년대 최고의 전성기를 구가했습니다.

그리고 1978년 북한에 납치됐다 8년 뒤 탈출하는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습니다.

생전 그녀의 말대로, 다른 이의 삶을 연기하는 영화배우로 살았지만, 살아온 길 자체가 한 편의 영화가 됐습니다.

최은희 씨 보다 3살이 적은 오드리 헵번이 25년 전 사망했을 때 미국의 전역이 울었습니다.

이제 우리 영화계의 별에서, 하늘의 별이 된 그녀를 위해 우리 모두가 애도할 시간입니다.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극락왕생 하십시오.

양창욱이었습니다. 내일 뵙겠습니다. 여러분 고맙습니다.

 

양창욱 wook1410@hanmail.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1 2
item41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