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검찰, 청계재단 사무국장 증거인멸 혐의로 긴급체포

기사승인 2018.02.13  18:09:21

공유
default_news_ad1

이명박 전 대통령 재산관리인 역할을 해온 측근이 검찰 수사에 대응해 이 전 대통령 측의 재산 관련 장부를 몰래 파기하다 검찰에 체포됐습니다.

서울중앙지검은 어제 이병모 청계재단 사무국장을 증거인멸 혐의로 긴급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씨는 이 전 대통령 재산과 관련한 검찰 수사가 본격화되자, 차명 재산 내역이 기록된 장부를 몰래 파기하다 검찰에 적발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체포시한이 만료되는 내일 오후까지는 이 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앞서 검찰은 최근 이 씨를 수 차례 불러 이상은 다스 회장 명의의 서울 도곡동 땅 매각 이후 자금 관리 경위 등을 캐물었습니다.

 

송은화 기자 bbsbusan@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8

BBS 뉴스와 사람들

item48
ad39

BBS 화쟁토론

item49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