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檢, '국정원 정치관여 협조' 박승춘 소환...김희중 등 'MB 측근' 압수수색

기사승인 2018.01.12  18:25:30

공유
default_news_ad1

 

박승춘 전 국가보훈처장이 이명박, 박근혜정부 국정원의 정치 관여에 협조한 혐의로 검찰에 출석했습니다.

검찰은 국정원 특활비 불법 수수 혐의를 받고 있는 이명박정부 김희중 전 대통령 부속실장 등의 자택을 압수수색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에서 유상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서울중앙지검 국정원 수사팀은 오늘 오전 박승춘 전 국가보훈처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했습니다.

박승춘 전 처장은 '국가발전미래교육협의회' 회장 시절, 국가정보원이 제작한 안보교육 DVD를 배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DVD는 야권과 진보 성향 인사들을 종북이라고 표현해 논란을 빚고 있습니다.

검찰은 박 전 처장이 국정원의 불법 정치관여에 협조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러나 취재진을 만난 박 전 처장은 정치관여를 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인서트1 - 박승춘 전 국가보훈처장]
국정원 여론...뭐? 공모? (네) 그거 인정 안합니다. 

정치적 편향성 논란에 대해서도 부인했습니다.

[인서트2 - 박승춘 전 국가보훈처장]
편향된 부분에 대해서는 내용이 왜곡돼서 전달된 게 많이 있습니다. DVD 내용을 자세히 보면, 모두 사실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겁니다.

한편,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오늘 오전 김희중 전 대통령 제1부속실장 등 이명박 전 대통령 측근들의 자택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검찰은 원세훈 전 원장 시절 국정원이 김 전 실장 등에게 특수활동비를 상납한 단서를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번 압수수색을 계기로, 국정원 특활비 불법 상납 수사는 이명박정부로 확대되고 있습니다.

서울중앙지검에서 BBS 뉴스 유상석입니다.

유상석 기자 listen_well@bbsi.co.kr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36

BBS 인터뷰

1 2
item43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BBS 칼럼

1 2
item35
default_side_ad3

기자수첩

1 2
item41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