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광주 동구, 50억원 들여 산수동에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

기사승인 2020.09.17  15:04:28

공유
default_news_ad1
▲ 광주 동구 산수동에 조성될 예정인 꼬두메 커뮤니티센터 조감도. [광주광역시 동구청 제공]
▲ 광주 동구 산수동에 조성될 예정인 꼬두메 커뮤니티센터 조감도. [광주광역시 동구청 제공]

광주광역시 동구청은 ‘꼬두메, 향기가득 행복마을 만들기’ 사업이 국토교통부 주관 ‘2020 도시재생 인정사업’에 선정돼 향후 3년간 5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건축 도중 붕괴해 몇년간 방치된 위험 건축물을 복합 커뮤니티센터로 조성하는 사업으로, 동구는 국비 24억 원 등 총 5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산수동 꼬두메 커뮤니티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동구는 이를 위해 산수동 지역 내 도시미관을 해치고 주민안전을 위협하는 붕괴 건축물을 정비해 마을 사랑채, 건강증진센터, 주민 쉼터 등 의 시설을 갖춘 센터를 조성할 방침이다.

또 인근 학교와 연계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협동조합을 만들어 특화상품을 개발하는 등 마을공동체 사업도 추진하기로 했다.

임택 광주 동구청장은 “앞서 선정된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해 원도심의 정주여건 개선 등 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도시재생 사업을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종범 기자 kgb29@hanmail.net

<저작권자 © 불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44
ad36

BBS 취재수첩

BBS 칼럼

1 2
item35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 인터뷰

1 2
item58

BBS 기획/단독

1 2
item36

BBS 불교뉴스

1 2
item4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